반응형

내가 좋아하는 데시구엘 데님바지로 크로스바디백을 만들었다.
아끼고 아껴두었던 재료인데… 드디어…
재봉틀 실력이 좀 나아지면 만들어야지 하다가 드디어 만든 것이다.
예전에 비해 확실히 안정적이고 실수도 덜하는 것 같다.
하지만 이 데님은 너무나 단단?하여 바늘도 부러지고 난리… ㅜ ㅜ

처음으로 가방심지를 붙여서 만들었는데, 가방 특성상 형태잡기에 좋긴 하다.
업사이클이 목적이므로 추가로 돈을 들여서 여러재료를 사지않고 만드는 것이 목표이다.
이 가방에 추가로 든 재료라면 지퍼와 심지 정도.

이 바지는 앞뒤로 예쁜 주머니가 달려있는데 이 가방을 만든 이후에도 남은 주머니들이 많아서 다른 가방등도 만들 수 있겠다.

자세한 과정은 아래 주소의 영상에 담았다.
https://youtu.be/-msKhpVMxjA


가방을 맸을 때 이렇게 된다.
앞면, 주머니가 독특하다.
데시구엘 로고자수가 있는 가방끈
지퍼손잡이는 벨트고리를 사용했다. 등쪽에 중요한 물건을 위한 주머니도 달아주었다.

 

유튜브채널 바로가기

https://youtube.com/c/QBDIY

반응형
Posted by QBi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FRAKTA 프락타 리폼 시리즈 3>

이케아 파란가방을 재료로 만든 슬링백 비스무리한 작은 가방이다.

이것은 나의 이케아 파란가방시리즈 중의 하나이다. 

 

지난번 큰 슬링백 형태로 만들었는데 이번에는 작게 만들어 보았다.

이케아 파란가방은 싸고 튼튼하고 아주 가볍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이 가방을 이용하여 가방, 모자, 옷 등등 여러가지 물건들을 만들고 있다. 

가방의 형태를 유지하기 위해서 노란색의 두꺼운 천을 안감으로 사용하였다.

이 노란색 캔버스천은 가방끈의 뒷면에도 덧대어 얇은 끈을 보완하였다.

자세한 것은 내 유튜브을 시청해 주시기 바란다. 아래 링크 참고.

https://youtu.be/52bZHcymnYs

 

파란가방 리폼할때 주의할 점은,

플라스틱 재질이라 박음질했다 뜯었다 하기 힘들기 때문에 한번만에 성공해야 한다.

또한 이리저리 뒤집다 보면 재질이 주름이 생겨 후줄근해 질수도 있다는 것.

 

다음엔 백팩형태로 만들어 보려고 한다. 이런 시도는 항상 흥미롭다.

경험해 보니 이 재료는 큰사이즈의 가방을 만들었을때 만족감이 더 큰 듯 하다.

무거운 것을 담았을때 이 튼튼한 파란가방의 진가가 드러나기 때문이다.

유튜브 썸네일
가방 속에 작은 주머니를 달아주었다.
허리보다는 숄더백형태로 사용하기에 좋은 형태이다.

*리폼- 이케아 FRAKTA 파란 가방으로 큰 슬링백 만들기

https://sundayme.tistory.com/171

 

*리폼- 이케아 FRAKTA 파란 가방으로 신발가방 만들기

https://sundayme.tistory.com/181

반응형
Posted by QBii

댓글을 달아 주세요